• 진보의 그늘 - 남한의 지하혁명 조직과 북한
  • 지은이 : 한기홍
  • 2012년 03월 26일 출간 |335쪽 |A5 | ISBN-10 : 8990959675 | ISBN-13 : 9788990959676 | 가격 18,000원

  • 민주화운동 세력의 주도적인 역할로 우리 사회는 민주주의 사회로 일대 도약하였다. 이는 과거 권위주의 정부에 대한 거부감과 함께 이들의 헌신적인 활동이 국민적 공감을 얻었기에 가능했다. 하지만 산업화세력이 성장의 이면에 인권의 그늘을 드리운 것처럼, 이들의 활동도 민주주의의 이면에 진보· 종북(從北)의 그늘을 드리울 수밖에 없었다. 특히 1980년대 이후 민주화운동에 침습한 지하혁명조직의 직간접적인 활동이 민주화운동의 성격을 친북· 종북적인 성격으로 바꾸는 데 지대한 영향을 미쳤다. 북한 정권의 3대 세습과 대아사 사태, 참혹한 인권유린, 대량 탈북 사태 등에 함구하는 것 등이 이의 반증이라 할 수 있다. 이들 가운데 일부는 종북 지하당이나 혁명조직에서 활동하며 남한을 북한식으로 혁명화하려는 목표를 갖고 그 세력의 확대를 도모한다. 이 책에서 서술하는 주요 사건들은 이들을 검거·구속하는 과정에서의 판결문과 관련자들의 증언, 언론보도 등을 종합하여 그들의 행적을 집요하게 추적한 결과물이다. ‘진보의 그늘’을 드리우며 ‘종북’의 강력한 파장 아래로 우리 사회를 끌어들이고 있지만 아직까지 지하혁명조직에 대한 각 사건의 흐름을 관통하는 연관성이나 역사성이 제대로 규명되지 못한 채 개별 사건으로 묻혀 그 심각성이 제대로 파악되지 못하고 있다. 따라서 ‘종북’의 정점에 있었던 지하혁명조직에 대한 연구와 진실을 알리고자 이 책을 출간했다. <목차> 1부 1990~2000년대 NL계열 지하당 운동의 역사와 특징 민혁당 사건 중부지역당 사건 구국전위 사건 일심회 사건 2부 1960~1970년대 좌인 지하당 운동의 특징 통혁당 사건 인혁당 사건 남민전 사건 부록_ 북한의 지하당 조직론
  • 만화 김정일
  • 지은이 : 이우정
  • 2010년 10월 / 336쪽 / 신국판(부분칼라) / ISBN 8990959539 / 가격 15,000원

  • 이 책은 김정일의 성장과 권력 획득 과정, 후계자 경쟁, 김정일의 측근 관리, 북한체제의 운영 및 딜레마 등을 다루고 있어 북한현대사의 축소판으로 볼 수 있다. 특히 세계에서 유일무이한 3대 세습체제를 구축한 북한의 통치시스템이 어떻게 가능한지도 이 책을 읽다보면 자연스레 알 수 있다. 만화 특유의 창의적이고 재치 있는 묘사로 읽는 재미와 함께 교육적 효과까지 높으니 일석이조라 말할 수 있다.
  • 포스트 김정일
  • 지은이 : 김영환 저
  • 2011년 12월 23일 / 236쪽 / 신국판 / ISBN 8990959645 / 가격 10,000원

  • 김정일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한반도의 미래가 혼미한 상황이다. 정보당국도 정보를 얻기 어려워 갈팡질팡하고 있는데다 각종 추측성 정보들이 난무하면서 국민들은 혼란스럽기 그지없다. 이러한 때에 30여 년 북한에 관심을 갖고 연구한 전문가의 분석은 이른바 김정일 사망정국을 냉정하게 바라보게 하는 주요한 척도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 마지막 한 발
  • 지은이 : 앤드류 새먼 지음, 박수현
  • 출판년도 2009년 12월 / 583쪽 / 신국판 / ISBN 8990959454 / 가격 15,000원

  • 이 책은 워싱턴 타임스 영국 특파원인 앤드루 새먼이 한국전쟁이 잊혀지는 것이 안타까워 2년여 동안 임진강 전투에 참여했던 50여 명을 인터뷰하여 2009년 4월에 출간, 호평 받았던 『To the Last Round』의 한국어판이다. 저자는 당시 전투에 참가한 모든 부대의 참전용사들을 인터뷰하여 그들이 참호에서 경험한 전투를 시간대별로 구성했다. 이야기는 1950-1951년의 혹독한 겨울 동안 벌인 29여단의 전투로부터 시작된다. 이어 임진강 전투에 대해 서술한 뒤, 북한의 악명 높은 영국군 포로수용소에서 병사들이 보낸 2년 반의 시간을 서술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