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 발족문 인쇄하기
이름 nknet
2007-04-16 05:26:59  |  조회 1069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을 발족하며

국제사회의 준엄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은 핵실험을 강행하였고, 이에 유엔 안보리는 10월 14일 만장일치로 대북 제재 결의 1718호를 채택하였다. 이로 인해 금강산 관광 지속 여부문제는 초미의 관심사로 등장하게 되었다. 이에 우리는 국민의 생명과 국제협력,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금강산 관광이 유보되어야 한다고 믿으며 시민행동을 발족한다.

금강산 안가기 운동은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하다.
지난 2005년 4월 한 통일부 직원의 사소한 농담으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해 금강산에 갔던 한국민들이 인질로 억류된 적이 있었다. 사소한 농담에도 인질소동을 벌였던 북한 당국이 유엔 안보리의 결의를 이행하는 과정에서 어떤 행동을 할지 아무도 장담할 수 없다. 또한 우리 국민들이 지금까지 지원한 대북지원금이 핵과 미사일 등 대량살상무기의 개발에 소요되었다고 추정되는 상황에서 금강산 관광으로 더 이상의 현금을 지원하는 것은 범죄자에게 총알을 장전시키는 것과 같은 것으로 우리 국민들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것이다.

금강산 안가기 운동은 국제사회의 결정을 가장 헌신적으로 준수하고, 국제사회에 대한 한국의 영향력을 높인다는 측면에서 불가피하다. 유엔결의와 대북현금지원은 양립할 수 없다. 북한 핵개발의 가장 커다란 피해자이며 유엔 사무총장까지 배출한 나라에서 유엔의 결정을 교란하는 것은 그 어느 나라에게도 설득력을 갖기 어렵다.

금강산 안가기 운동은 우리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한 운동이며, 평화를 위한 국제사회와의 단결운동이고, 우리의 호의를 핵개발로 되갚은 집단에 대한 정의로운 심판운동이다. 이에 우리는 '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을 발족하며 아래의 내용을 제안한다.

1. 정부는 햇볕정책 3원칙 중 '한반도의 평화를 파괴하는 어떠한 무력도발도 결코 용납하지 않겠다'는 제1원칙과 유엔결의 1718호에 입각하여 대북 현금지원을 중단하고 그 통로인 금강산 관광사업을 핵문제 해결 이후로 연기하라.

2. 현대 아산은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 원칙과 국제사회의 결의, 그리고 우리 국민들의 안전과 생명을 일차적으로 여기고 핵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관광 사업을 잠정적으로 중단해야 한다.

3. 시민들의 자발적인 금강산 관광 중단을 호소한다. 특히 공공기관의 단체 관광과 학교의 수학여행은 반드시 자제되어야 할 것이다.

4. 우리는 정부와 현대가 이 사업을 무모하게 강행한다 할지라도 시민들의 자발적인 운동을 통해 현실적으로 관광사업을 종료시킬 것이며, 이를 위해 다양한 시민행동을 전개할 것이다.

2006년 10월 19일
금강산 안가기 시민운동(자유주의연대, 실향민중앙협의회, 대한민국바로세우기여성모임, 라이트코리아, 북한민주화네트웤, 자유북한방송)
   
45 '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 발족문  nknet 07-04-16 10691
44 김정일 정권 퇴진에 온 국민이 나서야 한다.  nknet 07-04-16 9907
43 김정일 정권은 반인권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10141
42 정부는 독재자 김정일에 대한 지원을 당장 중단하라.  nknet 07-04-16 9734
41 통일부는 북한인권 단체의 활동에 간섭하지 마라.  nknet 07-04-16 9541
40 정부는 국제공조와 상호주의로 남북관계를 정상화시켜야 한다  nknet 07-04-16 8857
39 대북정책의 전면 재검토를 촉구한다.  nknet 07-04-16 8797
38 정부는 ‘납북자 송환을 위한 남북 회담’을 제안하라  nknet 07-04-16 8607
37 김원웅 의원, 통외통위 위원장 선출을 반대한다.  nknet 07-04-16 8868
36 정부는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라  nknet 07-04-16 8997
35 자유북한방송에 대한 테러의 진상을 밝혀라  nknet 07-04-16 8569
34 정부는 모든 북한 내부 정보를 공개하고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618
33 한국의 유엔 인권이사회 이사국 선출을 환영한다.  nknet 07-04-16 8290
32 최재천 의원, 북한인권 공부 좀 하라.  nknet 07-04-16 8009
31 신언상 통일부 차관은 북한인권단체에 공개 사과하라.  nknet 07-04-16 8086
30 북한당국은 납치해 간 김영남 등을 무조건 즉각 송환하라  nknet 07-04-16 8535
29 한국 정부는 납북자 김철준 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송환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154
28 북한 당국은 반인륜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7109
27 박경서 인권대사는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정략적 접근을 중단하라.  nknet 07-04-16 7365
26 "열린우리당 지도부를 규탄한다"  nknet 07-04-16 7358
12345678910